비가 예고되어 있던 주말 아침, 창밖으로 보이는 하늘은 안개만 좀 끼어있을 뿐 전형적인 봄날처럼 느껴집니다.

오늘도 아침 일찍 출정 준비를 하며 집을 나서기 전 컴 앞에 앉았습니다. 오늘은 고양을 시작으로 서대문갑과 영등포을 지역을 도는 일정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민주통합당 및 야권단일 후보님들께 힘을 팍팍 불어 넣어드리고 오겠습니다.

언제부터인가 우리에게 노란색은 변화의 의미가 되었습니다. 봄비도 그치고 이제 들에 산에 노란 꽃들이 활짝 모습을 드러낼 겁니다. 뿐인가요? 이 땅 곳곳에도 변화의 노란 물결이 넘실되고 그 힘들이 모이고 모여 아름다운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게 되겠지요.

예전에 故노무현대통령님께서 이런 말씀을 하셨습니다. “정치가 썩었다고 고개를 돌리지 마십시오. 낡은 정치를 새로운 정치로 바꾸는 힘은 국민 여러분에게 있습니다. 우리 아이들이 커서 살아가야할 세상을 그려보세요. 행복한 변화가 시작됩니다.” 아, 보고싶습니다. 많이 아주 많이 보고싶습니다.

행복한 변화를 위한 시작, 그 몸부림의 한편에서 저 역시 제게 주어진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하며, 오늘도 힘찬 발걸음을 내딛겠습니다.

 

Posted by 한정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