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저널=서울노후 하수관 등으로 인한 지반침하 현상이 전국적으로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환경노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한정애 의원(서울 강서병)26일 환경부로부터 제출받은 노후 하수관 등으로 인한 지반침하 발생현황 및 국고투입 비용 결과를 확인한 결과, 지반침하는 전국 시도에서 201459, 2015151, 2016238건으로 해마다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시·도 중 가장 많은 지반침하가 일어나는 것으로 나타난 서울시의 경우, 201425, 2015108, 2016170건 등 급속한 지반침하 증가세가 매우 뚜렷하게 나타났다.

 

또한 지반침하가 가장 많이 발생한 5개 시도의 현황을 살펴보면 해마다 지반침하 빈도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에 따라 국고지원율도 꾸준히 증가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그러나 가장 지반침하 발생빈도가 전국 시·도 중 가장 높은 서울시의 경우 국고 지원대상에서 제외돼 있어 지반침하에 따른 노후 하수관 개·보수 공사에 차질이 우려된다. 현재 국고지원 현황에 나타난 서울시 금액은 국회에서 별도로 편성한 예산이다.

 

한정애 의원은 서울시는 타 시도에 비해 월등히 지반침하 빈도가 높고 발생건수도 급속히 증가하고 있다면서 환경부는 지반침하로 인한 국민안전 위협에 경각심을 가지고 지역간 형평성을 고려해 발생빈도가 많은 지역에도 지원하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 기사 원문보기

[에코저널] 한정애, 노후 하수관 인한 지반침하 지속 증가


▽ 관련 기사보기

[데일리한국] 지반침하 현상 전국적으로 증가세노후하수관 주요 원인

[전국매일신문] 한정애의원, 노후 하수관으로 인한 지반침하 꾸준히 늘어

[연합뉴스] 한정애 "전국 지반침하 3년새 4노후하수관 주된 원인"

[KBS] 한정애 전국 지반침하 3년새 4노후하수관 주된 원인

[충북일보] 청주 싱크홀 36개월간 10건 발생

[환경방송] 한정애의원,“노후 하수관으로 지반침하 늘어나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