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NS뉴스통신=안현준 사진기자] 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 참석해 "내년 11일부터 최저임금이 시간당 7,530원으로 인상되는 것을 모두 알고 계실 것이다""463만 명인데, 노동자 4명중 1명꼴로 최저임금 인상의 직접적인 혜택을 받게 된다"고 발언하고 있다.

 

안현준 사진기자 hyeonju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 원문보기

[KNS뉴스통신] 한정애 "최저임금 인상, 노동자 4명 중 1명꼴로 직접 혜택 받게 돼"

 

▽ 관련 기사보기

[KNS뉴스통신] [KNS포토] 한정애 "일자리안정자금은 사회안전망 강화와 영세중소기업의 경영부담 완화하기 위한 일석이조 정책"

[kjt뉴스] 한정애 "최저임금, 노동자 4명중 1명꼴로 직접적인 혜택 받게 돼"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