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토) 오전 봉제산에서 아침을 시작했습니다~

강서병의 든든한 동반자이신 김병진 구의장님, 장상기 시의원님, 강선영 구의원님과 함께해서 더욱 유쾌했답니다 :)



봉제산의 상쾌한 아침공기가 어찌나 기분좋던지요~




산에 오신 주민 여러분들과 반갑게 인사도 나누고요 ^^





운동기구나 등산로에 문제점이나 이상은 없는지 꼼꼼히 살펴봅니다~

혹시 쓰레기가 있다면 주워서 주머니에 쏘옥~ 깨끗한 봉제산은 우리 손으로 지키는 것이니까요 :)



봉제산에 있는 여러 운동 기구로 운동하는 것도 잊지 않습니다~

그런데 왠지... 익숙한 동작이...



자유의 여신상을 닮은 것 같기도 하네요 ^^ (농~담)



아침임에도 많은 봉제산에서 정말 많은 분들을 만날 수 있었는데요~

덕분에 여러 건의사항도 귀담아 듣고, 안부인사도 많이 나눈 상쾌한 주말 아침이었습니다!

봉제산의 기운을 가득 품고 이번 한 주도 최선을 다해 뛰어야겠다는 다짐도 해봅니다 :)





조금 쌀쌀해진 가을 공기이지만, 

가끔은 봉제산에서 아침을 맞는 것은 어떨까요? ^^


덤으로 하나 더! 어느 날의 봉제산 등산길에는 한정애 의원을 만나실 수도 있답니다~~


모두들 활기찬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여러분의 곁에 늘 한정애 의원이 있습니다."

강서愛 강서구 한정애 의원이었습니다.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정애의원은 19일(목) 조금 이르긴 하지만 경로당을 방문해 어르신들께 추석인사를 드리고 왔습니다~ ^^

르신들께 절도 드리고 포옹도 해드리며 따뜻한 시간을 보냈답니다. 어르신들도 "우리 이쁜 딸~ 왔어~" 하시며 반겨주셔서 더욱 화기애애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어르신들 잘 지내셨는지 안부도 묻고, 손도 꼬옥 잡아드리고요~ ^^




어르신 눈높이에서 상세히 말씀도 경청해봅니다~ 혼나는 것이 아니니 오해금지 ^^ ;;;



이번에는 등촌2동에 위치한 능안 경로당에~~ 도착했습니다~~

우리 능안경로당 총무님께서 이런저런 건의 사항을 말씀해주셔서 열심히 내용을 경청하였습니다.

강서병 어벤져스인 김병진의장님, 장상기 시의원 두분께서 신속하게 처리해주신다고 답변드리기도 했습니다 ^^





어르신과 살갑게 담소도 나누었는데요. 

한 어르신께서 참 이쁘다~~ 하시며 칭찬도 해주셨답니다. 

 


불편하신 점과 건의사항들도 다시 한 번 꼼꼼히 확인하며, 인사 일정을 마무리하였습니다 ^^

어르신들 따뜻하고 즐거운 추석 보내시기를 바랍니다♡




"여러분의 곁에 늘 한정애 의원이 있습니다."

강서愛 강서구 한정애 의원이었습니다. 

 

Posted by 장희정비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5일) 강서구에서 민선7기 제1차 당정 정책협의회가 열렸습니다. 


한정애 의원은 강서병 국회의원이자, 강서병 지역위원장으로서 이 자리에 함께했는데요 :)

강서구의 산적한 현안에 대해 당정 간 공감대를 형성하고, 협력체계를 강화할 수 있는 의미있는 자리였습니다.


특히 한정애의원의 공약 사항이기도 한 서부광역철도의 추진 상황에 대해 정보를 공유하고,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추진대책에 대해 논의하는 등 여러 중요 사안에 대한 논의하는 등 여러 현안에 대해 점검할 수 있는 중요한 시간이었습니다.




강서병의 든든한 의원님들과 함께 참석했습니다 ㅎㅎ




선거 기간 하나의 팀이 되어 강서를 발전시키겠다고 약속 드린 것처럼,

여러 정책 현안을 함께 챙기고 논의하며 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강서구 파이팅~~!!!




"여러분의 곁에 늘 한정애 의원이 있습니다."

강서愛 강서를 사랑하는 한정애의원이었습니다. ^^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불어민주당의 1꾼(일꾼), <강서(병) 어벤져스>를 소개합니다 :)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2일(목) 강서구 클린데이를 맞아 "화곡4동 우리동네 골목길 대청소"에 함께했습니다 :)

봄맞이 대청소를 위해 이렇게 많은 분들이 모여주셨답니다~ ^^



월리.. 아니 강서병 한정애를 찾아라! ㅎㅎ 

그리고 등촌2동·화곡4동 김병진 구의원님도 청소에 함께해주셨네요~



골목길 대청소에 앞서 함께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인사부터~ ^^




대청소 이후 화곡4동과 가내에 봄기운이 더욱 가득해지길 기원해봅니다~




땅도 파고, 묘목도 심어주고~ 영차영차!



요기요기~ 카메라도 한번 봐주세요 :) 모두가 밝은 표정으로 활짝 웃어봅니다~



다시 영차영차~ 오늘 심은 묘목들이 무럭무럭 잘 성장해서 내년에는 더 푸른 봄을 맞이할 수 있기를 ^^



오늘 고생해주신 화곡4동의 멋진 분들과 인사도 나누고, 사진도 찰칵~



함께해주신 분들 모두 고생많으셨습니다 ^^ 오늘의 강서도 맑음!






"여러분의 곁에 늘 한정애 의원이 있습니다."

강서愛 강서를 사랑하는 한정애의원이었습니다. ^^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이수 2018.04.18 1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의원님.
    저는 한 중소기업의 여직원입니다.
    중소기업 직장인들이 겪는 육아의 어려움을 알고 계신가요?

    국내 중소기업 537만여 곳에 근무하는 직장인이 대략 1,300만 명에 달하는데, 대부분이 300인 미만 사업자입니다. 전체 근로자의 90% 가량이 중소기업에서 일하고 있지만 직장 어린이집을 설치한 곳은 적은 수에 불과합니다. 대기업이나 공공기관의 경우 직장 어린이집 설치가 의무화 돼 절반 이상이 설치했지만 중소기업은 의무설치가 아니기 때문에 0.0017%에 불과한 실정입니다. 그림의 떡이나 다름없는 셈입니다.

    하지만 중소기업이 단독 직장 어린이집을 운영한다는 건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부지확보와 건물신축이 가장 큰 난관이고, 설사 토지를 마련해 건물을 지었다해도 매달 보육교사 인건비와 운영비 등을 지원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영세한 중소기업으로서는 직원 복지혜택으로 하고 싶어도 비용 문제 때문에 포기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과거 고용부 산하 근로복지공단이 지역 거점에 공공직장어린이집을 설치해 왔으나, 2003년부터 설치 예산 지원이 중단돼 현재는 총 24개소만 운영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정작 국민의 대다수는 중소기업 근로자인데도 보육혜택은 대기업과 기관에 치우쳐져 있습니다.
    때문에 중소기업의 워킹맘들은 하루하루가 전쟁이나 다름없습니다.

    중소기업 공동직장 어린이집의 혜택은 비단 직원들한테만 돌아가는 건 아닙니다. 궁극적으로는 인력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이 인재확보와 인재유출을 방지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습니다.
    여성의 경력단절도 예방할수 있습니다. 궁극적으로는 우수한 직장어린이집이 많아질수록 출산율도 높아질 것입니다.

    국민의 대다수인 중소기업 직장인들을 위해 중소기업 밀집지역에 공동직장어린이집 설치를 의무화하거나,영세사업장에 어린이집 설치비용을 지원하는 등의 법안을 만들어주시길 희망합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