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한정애 의원이 녹색제품 구매촉진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 개정안은 법 목적에 온실가스 감축에 대한 기여를 추가하고, ‘녹색제품범위에 저탄소제품을 포함토록 했다.

 

참고로 저탄소제품은 환경기술 및 환경산업지원법에 따라 저탄소제품에 해당하는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은 제품으로, 녹색제품에 포함될 경우 공공기관들은 저탄소제품을 의무 구매해야 한다.

 

이번 개정안은 신기후체제인 파리협정 체결 이후 국제적으로 환경상품협정(EGA)이 추진되고 있어 국내도 공공 및 민간 영역에서 저탄소제품의 사용을 활성화시켜 국제 무역시장 변화에 선도적 대응하는 등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한다는 취지로 발의됐다.

 

대표발의한 한정애 의원은 인류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서 온실가스 감축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우리도 국제사회 움직임에 발맞춰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보다 적극적으로 노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양균 기자 angel@kukinews.com

 


▽ 기사 원문보기

[쿠키뉴스] 녹색제품에 저탄소제품도 포함시켜야


▽ 관련 기사보기

[에코저널] 한정애, ‘녹색제품저탄소제품포함 추진

[일간대한뉴스] 한정애 의원, ‘녹색제품저탄소제품포함 추진!

[환경방송] 한정애 의원,녹색제품 구매촉진법 개정안 대표발의

[선데이뉴스신문] 한정애 의원, ‘녹색제품저탄소제품포함 추진!

[신아일보] 한정애 의원, ‘녹색제품저탄소제품포함 개정안 발의

[인더스트리뉴스] 한정애 의원, ‘녹색제품저탄소제품포함 추진한다

[전국매일신문] 한정애 의원, 녹색제품 구매촉진법 개정안 대표발의

[투데이에너지] 저탄소제품도 녹색제품에 포함 추진

[시사경제신문] 한정애 국회의원, 저탄소제품 사용 활성화 주도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서울 강서병, 국회기후변화포럼 공동대표)녹색제품 구매촉진에 관한 법률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 

Posted by 정희정 비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한정애 의원(새정치민주연합, 비례대표)은 “국가기관에 비해 공공기관의 녹색제품 구매가 증가하는 이유는 공공기관은 녹색제품 구매실적이 업무평가에 반영되지만, 국가기관은 업무평가에 반영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지적하며, 녹색제품 구매실적이 국가기관의 업무평가에 반영되지 못한 이유가 국무총리실과 업무협의가 되지 않기 때문이라고 ‘환경부와 국무총리실의 협의내용’의 제시하며 질타했습니다. 관련 보도자료를 첨부합니다.

 

 

종감 보도자료-환경부의 녹색제품 구매실적 57개 기관중 27위-한정애의원실.hwp

 

Posted by 스카이선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환경부는 매년 녹색제품의 구매실적이 증가하고 있으며 정부기관의 협조가 우수하다고 홍보하고 있지만 정작 녹색제품 구매를 촉진해야 하는 환경부는 환경부 소속기관보다 구매비율이 저조한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이와 관련된 보도자료를 첨부합니다.

 

 

[한정애의원 보도자료] -환경부의 녹색제품 구매실적 57개 기관중 27위.hwp

Posted by 스카이선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한정애 민주당 의원이 대표 발의한 녹색제품 구매촉진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이 10일 제320회 국회 정기회 본회의에서 원안 그대로 통과했습니다. 통과된 개정안은 이번 정기국회의 환경노동위원회 제1호 통과 법안으로서 그 의미가 남다릅니다. 이와 관련된 내용이 1211일 아시아뉴스통신 기사에 게재되어 소개해드립니다.

[아시아뉴스통신] 김종식 기자 = 현행법에 따르면 공공기관에서 사무에 필요한 용품을 구입하는 경우 녹색제품을 우선적으로 구매해야 하지만 일부 공공기관에서 별다른 사유 없이 녹색 제품을 구매하지 않아 녹색제품의 이용이 저조한 경우가 발생하고 있어 이를 제도적으로 개선하기 위한 개정안이다.

[중략]

이번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함으로서 앞으로 녹색제품의 이용확대를 통해 에너지와 자원을 절약해 기후 변화와 환경훼손을 예방하고 녹색제품을 생산하는 중소기업의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다.

*아시아뉴스통신 바로가기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