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뉴시스이재은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6일 민생경제를 챙기기 위해 출범한 '민생평화상황실'이 첫 일정으로 여성고용우수기업을 방문했다.

 

민주당 원내지도부와 민생평화상황실의 소득주도성장팀은 이날 오후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반도체 제조 기업인 아이에스시(ISC)를 찾아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노하우와 경험, 고충을 들었다.

 

일자리 현장 정책간담회에는 홍영표 원내대표, 진선미 원내수석부대표, 박경미 원내대변인과 소득주도성장팀의 팀장인 한정애 의원, 간사인 김종민 의원, 김병욱 의원이 자리했다. 

 

이날 방문한 아이에스시는 반도체 제조 기업으로, 지난 3년간 생산제조 계약사원들의 정규직 전환을 추진해 총 75명을 정규직으로 채용했다. 또 현재 노동자 480명 중 여성이 220(46%)에 달하며 특히 제조공정 생산라인은 전원이 여성노동자, 주부사원인 여성고용우수기업이다. 올해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됐다.

 

홍 원내대표는 간담회에서 "일자리창출 문제는 문재인 정부의 가장 중요한 과제인데 아이에스시는 여성 고용률이 40%에 달하고 경력단절 여성들이 다시 일을 하기 우한 일자리 창출에 대단히 중요한 모델이라 찾아왔다"면서 "아이에스시의 경험과 교훈을 청취해 정책에 반영하면 대단한 성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박석순 아이에스시 대표이사는 "저희 회사는 비정규직이 없다. 신입사원을 뽑으면 3개월 정도 계약직 형태를 취하다가 본인이 계속 근무를 희망하면 정규직으로 바뀐다"면서 "회사의 생산직에 근무하는 모든 인원들이 다 경력단절 여성이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저희 회사가 본이 돼 정책에 반영이 된다면 큰 영광이고 중소기업들이 우리나라 경제에 밑바탕이 됐으면 한다"고 희망했다.

 

홍 원내대표는 "대기업이 중소기업의 기술을 탈취하는 것은 과거와 달리 강력한 제도적 장치를 시행해야 한다"면서 "특허 제도 전반에 걸친 문제점에 대해 산업위에서 상의를 드리고 필요하면 산업위원들이 직접 입법에 반영하는 내용을 저희가 파악해서 이번 정기국회에서 개선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민주당은 지난 3일 민생 현장 점검과 한반도 평화 실현을 위해 '민생평화 상황실'을 원내기구로 가동했다. 소득주도성장·혁신성장·공정경제·남북경제협력 등 4개 팀에 모두 52명의 의원이 참여하고 있다.

 

lje@newsis.com




▽ 기사 원문보기

[뉴시스] 민주당, 고용우수기업 방문민생평화상황실 첫 현장 간담회


▽ 관련 기사보기

[뉴스1] 민주당, 오늘 '2018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현장 방문

[뉴스1] 일자리 으뜸 기업 방문한 한정애 의원

[뉴스1] 일자리 현장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한정애 의원

[뉴스1] 일자리 현장 정책간담회, 인사말하는 한정애 의원

[뉴스1] 한정애 의원 '반갑습니다'

[뉴스1] 일자리 으뜸기업 방문한 더불어민주당

[뉴스1] 인사말하는 한정애 소득주도성장팀장

[연합뉴스] 발언하는 한정애 의원

[연합뉴스] 발언하는 한정애 의원

[연합뉴스] 발언하는 한정애 의원

[연합뉴스] 발언하는 한정애 의원

[연합뉴스] 발언하는 한정애 의원

[머니투데이] '일자리 우수기업'간 홍영표 "일자리 만드는건 기업.. 정책 반영할 것"

[뉴시스]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소득주도성장팀장 모두발언

[뉴시스] 일자리 현장 정책 간담회, 발언하는 한정애 소득주도성장팀장

[뉴시스] 홍영표 원내대표, 일자리 현장 정책 간담회 모두발언

[뉴시스] '일자리 현장 정책 간담회' 발언하는 홍영표 원내대표

[뉴시스] 일자리 현장 정책 간담회 발언하는 홍영표 원내대표

[뉴시스] 모두발언하는 홍영표 원내대표

[뉴스핌] [사진] 발언하는 한정애 소득주도성장팀 팀장

[뉴스핌] [사진] 성남 찾은 한정애 소득주도성장팀장

[뉴스1] , 일자리 우수 中企와 간담회민생평화상황실 첫 현장 방문

[일간투데이] 홍영표 중소기업 특허 제도 개편 성과 노력

[이데일리] 홍영표 일자리 문제 해결에 최선 다할 것

[시사뉴스] 민주당, '모범따라 성남으로'

[이데일리] [현장에서]민주당은 진짜 중소기업의 고충을 듣고 갔을까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불어민주당 민생평화상황실의 소득주도 성장팀장을 맡고 있는 한정애의원은 6일(금) 일자리 현장 정책간담회에 함께했습니다. 이날 원내대표단과 소득주도 성장팀은 경기 성남시에 있는 한 기업의 현장을 살펴보고, 사례를 참고하여 여러 논의를 진행하였습니다.













간담회에서 나온 의견을 포함해 현장방문한 기업의 경험과 교훈을 정책에 반영하면 긍정적인 결과가 예상됩니다. 어려운 부분들에 대한 제도 개선을 포함하여 이 기업의 사례가 좋은 선례로 남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정애의원은 11월 1일(화) 14시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진상규명 국민보고대회'에 참석했습니다. 이날 보고대회에서는 박근혜 대통령을 포함해 관계자에 대한 철저한 수사와 최순실 부역자의 즉각 사퇴 등을 촉구하며, 유례없는 사건에 분노를 감추지 못하는 국민의 목소리를 들어야한다는 의견들이 나왔습니다. 또한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인원으로 가득한 대회의실 열기는 매우 뜨거웠습니다.


한정애의원 역시 뜨거운 이 열기를 잊지 않고, 국민들의 의구심 해소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서울 강서병, 환경노동위원회 간사)1018일(화) 직장내 괴롭힘 방지를 위한 근로기준법 개정안과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하였습니다.


161018_한정애 보도자료_면벽 수행·복도발령 및 업무 배제·사무실내 왕따 등 직장내 괴롭힘 방지 위한 제도 마련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01.04 10: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www.hanjeoungae.com BlogIcon jjeun 2017.01.04 2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관련 내용을 의원실 메일로 보내주시면 보좌진에게 전달해 확인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공용메일 주소는 jeoung@gmail.com 입니다. 메일 기다리겠습니다.



"반려인구 천만명 시대에 걸맞는 인력과 예산 확보가 필요합니다."

 

지난 7일 의원회관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국회 동물복지포럼을 이끌고 있는 박홍근, 한정애 의원이 이구동성으로 외친 말이다.

 

지난해 7월 동물복지 필요성에 공감하는 국회의원 43명이 모여 발족한 국회동물복지포럼이 활동 2년차에 접어 들었다.

 

박의원과 한의원 모두 직접적인 해당사항이 없는 상임위에서 일하고 있지만 동물복지에 대한 관심은 누구보다 뜨겁다.

 

무엇보다 가족의 의미를 갖는 반려동물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과 이를 뒷받침할 인력과 예산 확보에 관심을 갖고 있다.

 

동물복지의 필요성과 그 취지에 공감하는 국회의원 50여명의 모임은 여야를 망라한다.

 

"동물복지포럼 취지에 공감하고 함께 활동을 시작한 의원 여럿이 (지난 총선 결과에 따라) 함께 하지 못하지만 20대 국회에 오히려 의원들의 참여가 늘어나는 등 동물복지에 대한 관심은 여야를 초월한다"고 박 의원은 말한다.

 

지난 구제역파동 당시 생매장되는 가축을 보며 '생명의 본질'에 대해 생각하게 되었다는 한정애 의원 역시 동물복지에 대한 관심과 지원은 열성적이다.

 

사회적 갈등을 조정하고 이를 중재하는 국회의원답게 반려인구는 물론 그렇지 않은 사람들도 만족시킬 수 있는 동물복지에 대한 합리적인 접근방법을 고민하고 있다.

 

사람과 동물이 행복하게 공존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는 그들의 이야기는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