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뉴스=김원태 기자] 한정애 의원(더불어민주당, 국회 환경노동위 간사)이 서울 강서병(염창동, 가양3, 등촌1·2, 화곡본동, 화곡4·6) 지역구민들을 대상으로 의정보고회를 실시한다.

 

이번 의정보고회는 24, 25, 26일까지 3일에 걸쳐 하루에 2개동씩 실시될 예정으로 세부 일정은 아래와 같다.

 

한정애 의원은 이번 의정보고회에서 20대 총선 이후 의정활동을 비롯해 2018년도 주요 예산 및 정책을 소개하고, 서부광역철도 추진현황과 등촌삼거리의 사거리화 등 지역 주요사업에 대한 성과들을 지역구민들에게 보고할 예정이다.

 

한편 한정애 의원은 현 문재인 정부의 국정기획자문위원을 역임하고, 더불어민주당의 제5정책조정위원장을 맡고 있다.



▽ 기사 원문보기

[일간대한뉴스] 한정애 의원, 찾아가는 의정보고회 실시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정애 의원(더불어민주당, 국회 환경노동위 간사)이 서울 강서병(염창동, 가양3, 등촌1·2, 화곡본동, 화곡4·6) 지역구민들을 대상으로 의정보고회를 실시한다.


(보도자료)180123_한정애 국회의원 의정보고회 안내.hwp


Posted by 정희정 비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uelife 2018.01.23 11: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블로그 시작한지 3일된 초짜 블로거 bluelife입니다~
    시간되시면 제 블로그 놀러와서 공감과 댓글 달아주세요~~
    http://bluelifeibgm.tistory.com
    혹시 서로링크도 가능할까요??
    제가 탭이라 링크가 안보여서 링크해주시면 저도 링크추가
    하겠습니다~~
    항상 좋고 재미있는 정보 감사합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티브로드 김대우기자]

 

[앵커멘트]

사거리 형태인데 삼거리 기능 밖에 못 하는 곳이 있습니다바로 강서구 등촌동 얘기인데요.

이 등촌삼거리를 사거리로 바꿔달라는 요구가 계속돼 왔는데마침내 내년이면 이 문제가 해결될 전망입니다.

보도에 김대우 기자입니다.

 

[기사내용]

강서구 숙원사업 가운데 하나인 등촌삼거리를 사거리로 바꾸는 방안이 확정됐습니다.

지난 1027일에 열린 경찰청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를 통과한 겁니다.

 

사거리로의 변경을 추진했던 한정애 국회의원은 "현재 서울시가 실시설계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정애 / 강서병 국회의원

(지역주민들이 이렇게 (사거리화)를 많이 요구하시는데 조금 더 심도있게 검토할 필요가 있겠다 라고 생각돼서 경찰청에 이 내용을 요구했고요경창철에서는 두 가지 안을 가지고 시뮬레이션을 해서 그 중에 한 가지 안이 선택된 거죠그 결과를 가지고 제가 서울시에 요구를 해서...)

 

등촌삼거리는 사거리 형태를 띄고 있지만 삼거리 기능 밖에 없는 기형적인 구조입니다.

때문에 증미역사거리에서 목동사거리 방향으로 차량이 갈 수 없는 실정이며주민 불편과 지역 단절구급차 통행 불가 등을 야기해 왔습니다.

 

정치권 등에서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그동안 사거리화를 추진했지만 관련 심의를 통과하지 못했습니다.

 

등촌삼거리가 사거리로 바뀌면 현재 도로 중간에 있는 교통섬이 사라지거나 위치가 바뀔 전망입니다9호선 증미역에서 등촌역을 지나 목동사거리까지 차량 직진이 가능해 집니다서울시는 등촌삼거리 사거리화에 대한 설계를 내년 상반기까지 마친다는 계획입니다.

 

별 탈 없이 진행된다면 설계가 끝난 뒤 바로 착공에 들어가내년 안에는 사거리로 바뀔 전망입니다.

 

티브로드 뉴스 김대우입니다.

 

<촬영/편집 - 김웅수 기자>




▽ 영상보기



▽ 기사 원문보기

[티브로드] <서울>강서구 등촌삼거리, "내년 사거리 된다"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등촌역 삼거리가 사거리로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한정애 의원(더불민주당 강서병,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간사)에 따르면, 지난 10월 서울경찰청에서 등촌삼거리를 사거리로 변경하는 내용의 교통안전시설 심의를 통과시켰고, 서울시는 해당 심의 의견을 반영해 실시설계를 진행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등촌역 교차로는 증미역사거리에서 목동사거리방향으로 차량 진출이 금지돼 있다. 이로 인해 목동사거리방향으로 진출하기 위해서는 강서구청까지 이동해 유턴하거나 염창역 쪽으로 진출해 등촌삼거리에서 급하게 좌회전해야 하는 등 등촌삼거리의 기하구조로 상시적인 사고 위험 내재와 지역주민의 민원제기가 계속돼 왔다.


등촌역 삼거리의 사거리화는 한정애 의원의 지난 20대 총선 지역공약의 하나로, 한 의원은 그동안 서울시청, 서울경찰청 등 관계 기관에 사업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설명해왔고, 이번에 관계 기관들로 해금 사업 추진결정을 이끌어낸 것으로 알려졌다.


한정애 의원은 등촌역 일대의 근본적인 안전대책이 마련돼 지역주민 여러분의 안정성확보와 차량 안전사고 감소 예방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는 공사 착공을 위해 내년도 예산안에 약 5억원을 편성해 놓은 것으로 확인됐다.




▽ 기사 원문보기

[전국매일신문] 등촌역 삼거리, 사거리화 추진된다


▽ 관련 기사보기

[신아일보] 강서구 '등촌역 삼거리' 사거리화 추진

[티브로드] <서울>강서구 등촌삼거리, "내년 사거리 된다"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4·13 총선 더불어민주당 강서병 후보인 한정애 국회의원은 9호선 등촌역 일대의 고질적인 교통민원인 등촌삼거리 교차로의 불편한 교통체계를 해소하겠다고 밝혔습니다.


160319_보도자료-한정애 국회의원, 등촌삼거리 교차로 교통체계 불편 해소 추진.hwp




Posted by Mr. Charle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