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서울 강서병, 환경노동위원회 간사)이 고용노동부로부터 제출받은 취업성공패키지 운영기관 현황 자료에 의하면, 취업성공패키지의 규모가 매년 증가하는 것에 비해 질적 수준 제고가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181006_[보도자료] 저소득 및 미취업 청년층을 위한 취업지원서비스, 7개 민간기관이 전체 예산 ⅓을 차지.hw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정애 대변인, 오후 현안브리핑

일시 : 2014228일 오후 430장소 : 국회 정론관  

문대성 의원은 의원직을 사퇴하라

 

어제 국민대가 문대성의원의 박사논문을 심각한 표절이라고 최종 판정하고 학위 취소 등 징계를 결정했다. 문대성 의원은 지난 총선에서 논문표절 사실이 없다는 뻔뻔스러운 거짓말로 해당 지역구인 사하구민을 속이고 당선됐다.

이제 어떠한 변명도, 정치적 술수도, 복당도 통하지 않는다. 문 의원은 스포츠맨으로서의 명예, 교수로서의 도덕성, 정치인으로서 신뢰 그 모두를 잃었다.

이제 문대성 의원이 선택할 수 있는 것은 국민에게 진심으로 석고대죄하고, 즉시 의원직을 사퇴하는 길밖에 없다. 문 의원은 최소한 국회의원직을 내놓음으로써 늦게나마 국민에게 정치적 책임을 지는 모습을 보여야 할 것이다.

또한 대한민국 국제올림픽위원회 선수위원에 대한 오해를 피하기 위해서라도, IOC가 조치를 내리기 전에 자진해서 선수위원직도 사퇴해야 할 것이다. 후배들을 위해서도 그것이 부끄럽지 않은 길일 것이다.

하지만 새누리당 일각에서는 문대성 의원 표절 통보에 대해 국민대 의혹론을 내세우고 있다. 새누리당은 자당에 불리하기만 하면 음모론을 내세우고 있다. 문제 의원을 복당시킨 책임을 지고 사과를 해야 마땅함에도 불구하고, 남 탓만 하고 뻔뻔하게 책임을 회피하는 것이 과연 집권 여당으로서 책임 있는 모습인지 국민은 의아해 한다.

새누리당에게 촉구한다. 문대성 의원의 복당 결정에 대해 국민 앞에 사죄하고, 문 의원에 대한 단호하고 즉각적인 조치를 취하시기 바란다.

사진 출처: 데일리안 홍효식 기자

생활고를 비관한 세모녀의 안타까운 죽음, 새출발이 가능한 사회로 가야 한다.

처절할 만큼 가슴 아픈 사건에 온 국민이 아파하고 있다.

지난 26주인 아주머니께죄송합니다. 마지막 집세와 공과금입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라는 70만원이 든 봉투만 남기고, 생활고를 비관한 세모녀의 안타까운 죽음은 사회적 타살이자, ‘시기만 다를 뿐 미래의 우리 모습이라는 한탄까지 전해지고 있다.

동반 자살이라는 극단적인 선택을 할 수 밖에 없었던 그분들의 안타까운 소식에 절망의 대한민국’, ‘슬픈 대한민국의 한 자화상을 보는 것 같아 너무나 가슴이 아프다.

안타깝게 생을 포기할 수밖에 없었던 세 모녀의 명복을 기원한다.

우리사회가 조금 더 사회적 약자 보호에, 사회안전망 구축에, 복지 확대에 집중했다면 하는 안타까운 반성을 하게 된다.

식당일도 노동이고 근로인데, 식당일을 하다 다친 어머니가 치료를 받을 수 있는 산재 혜택을 받을 수 있었거나, 식당을 그만두고 치료를 받을 동안 실업급여라도 받을 수 있었으면, 만성적인 당뇨병과 고혈압으로 고생하던 딸이 치료비 걱정없이 공공의료의 혜택을 받을 수 있었다면, 카드 빚에 신용불량자로 취업마저 힘들었던 딸에게 취업 지원과 생활 지원이 보다 긴밀하게 진행되었다면..

한 달을 쉬지 않고 일해도 생활고에 시달리는, 그럼에도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는 전월세 가격. 부동산 활성화만 부추기는 정부의 정책이 바뀌었더라면,

우리 사회가 방치하고 놓치고 있던 사회적 약자, 바로 우리 이웃의 하루는 계속해서 병들어갔고, 구멍 뚫린 사회적 안전망의 허점으로 그들의 삶의 무게는 감당할수 없는 상태가 됐다. 축소되고 왜곡되는 복지 정책은 미래에 대한 한줌의 희망마저 앗아가 버렸다.

이런 상황에서 집권 여당 새누리당은 경제민주화에 대한 관심은 끊어버리고, 각종 복지정책과 공약은 후퇴시키고 있다. 의료, 교통 등 공공 영역은 민영화, 영리화란 이름으로 위험천만한 실험을 계속하고 있으니 말이다.

우리 민주당은 세 모녀의 극단적인 선택과 같은 죽음이 다시는 되풀이되지 않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마음껏 공부하고, 충분히 치료받고, 행복한 노년을 보낼 수 있는 사회.

모두가 행복하고 인간다운 삶을 영위해 갈 수 있는 사회, 비록 실패했더라고 새출발, 재도전이 가능한 대한민국, 쓰러지고 넘어져도 그 자리에서 다시 시작할 수 있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민주당이 더 열심히 노력하겠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Y-Rose 2014.02.28 2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의원님이 브리핑 하시던 중 갑자기 눈물을 흘리셔서 우리 국민들도 세 모녀의 안타까운 죽음으로 인해 마음이 아프네요.
    해피도 친구들이 동물학대로 희생되는 모습을 보면 엄마와 같이 가슴 아플거에요.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세상, 복지, 민생안정을 통한 서민들의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서 세 모녀와 해피 친구들이 다시는 자살과 동물학대에 되풀이 되지 않도록 노력해 주세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한정애 의원(민주통합당, 비례대표)2012년 국정감사를 대비하여 고용노동부로부터 제출받은 취업지원 민간위탁사업 현황을 분석한 결과, 민간업체에 수백억원(11342억원, 12362억원)을 쏟아 부어 취업지원서비스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가사간병인과 고령자를 대상으로 한 사업을 제외하고 전반적으로 모든 사업이 취업으로 연결된 성과가 미비한 것으로 드러났다.

 

보도자료-취업지원 민간위탁사업 부실-한정애 의원실(최종).hwp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비서관 2012.10.09 14: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도자료에 언급된 '(주)잡00' 업체의 실장께서 2012년 6월 처음 사업을 위탁받아, 그동안 내부 준비(상담실 구비 등)를 하느라 취업알선 실적이 저조하였다는 해명도 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2. 이승희 2016.07.16 0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반가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