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일(화) 한정애의원은 강서구 내 학교를 방문해 학부모님들과 간담회를 진행했습니다. 각 학교별 건의사항과 시설 개선 요청 등 여러 사안에 대해 상세한 논의가 있었습니다 :)


가장 먼저 신곡초에 방문해 학교 관계자분들과 학부모님들을 만났습니다.



요렇게 진지한 분위기에서 여러 이야기들을 들었구요~




다음으로는 등촌초를 방문해서 현안 문제 등을 논의하였습니다. 학부모님들이 적극적으로 의견을 이야기해주셔서 귀담아 들었습니다 :)






백석중에도 방문하였습니다~



등마초에서도 간담회를 진행! 학교 문제에 관심이 많으신 학부모님들께서 여러 의견을 내주셔서 귀기울여 들었습니다.





이날 마지막 간담회는 신정여중, 신정여상을 대상으로 동시에 진행되었습니다. 참석인원이 많아서 학생식당에서 자리를 마련해 간담회를 진행했습니다. ^^






5일(월)에는 염경중 학부모님들과 간담회도 진행했습니다.







"여러분의 곁에 늘 한정애 의원이 있습니다."

강서愛 강서를 사랑하는 한정애의원이었습니다. ^^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정애의원은 13일(수) 염창초등학교에서 한명희 시의원과 학부모간담회에 함께하였습니다. 이날 학부모간담회는 염창초등학교 학부모님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자 마련된 자리로, 한정애의원은 학교발전을 위한 학부모님들의 의견을 경청하고 소통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습니다. ^^










"여러분의 곁에 늘 한정애 의원이 있습니다."

강서愛 강서를 사랑하는 한정애의원이었습니다.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의원(서울 송파병·보건복지위원·여성가족위원장)616맞춤형 보육 시행 연기 및 재검토 결의안을 대표 발의했다.

 

결의안은 오는 71일 시행 예정인 맞춤형 보육 시행을 유보하고 학부모, 보육교사, 어린이집 운영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의견을 수렴하여 맞춤형 보육을 전면 재검토 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맞춤형 보육이 시행되면 전업주부 자녀(0~2)의 어린이집 이용시간이 12시간에서 6시간으로 축소되고, 이들에 대한 보육료 지원액이 기존의 80%로 삭감돼 제도시행을 앞두고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남인순 의원이 대표 발의한 결의안은 구체적으로 정부에서 추진하는 맞춤형 보육이 졸속 시행될 경우, 각종 부작용과 혼란이 초래될 것이므로 20167월로 예정된 시행을 유보하고 맞춤형 보육의 전면 재검토를 촉구하며 보육제도 개편으로 인하여 학부모, 보육교사, 어린이집 운영자 등 다양한 당사자의 이해관계가 조정되는 바 개편안 마련 과정에서 당사자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 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 등을 담았다.

 

남인순 의원은 정부가 맞춤형 보육이 아니라 예산 맞춤형 보육을 하고 있다맞춤형 보육이 시행될 경우 가뜩이나 낮은 보육교사의 임금이 더 낮아질 것이 우려되고 어린이집 운영난으로 어린이집 폐원이 속출하여 보육난민이 대거 발생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한 남 의원은 가사도우미나 간병인 등 자신이 일을 하는 것을 서류를 통해 밝힐 수 없는 저소득층의 경우 앞으로 종일반을 이용할 수 없게 되어 벌써 민원이 속출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종일반 이용을 위해 위법·탈법 현상이 발생할 우려도 있는 만큼 맞춤형 보육은 전면 재검토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남 의원은작년 7~9월 맞춤형 보육 시범사업이 이루어졌는데, 아직도 시범사업 결과보고서가 나오지 않고 있다시범사업은 제도 시행 전 제도의 문제를 알아보기 위해 진행하는 것인데, 시범사업 결과보고서도 나오기 전에 맞춤형 보육을 시행하는 것이 이해가 안간다고 밝히고, “맞춤형 보육은 많은 영유아와 학부모, 보육교사 등에게 영향을 미치는 정책인 만큼 다양한 당사자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여 진행되어야 하기 때문에 맞춤형 보육 시행 연기 및 전면 재검토를 촉구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남인순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이 결의안은 남인순·변재일·박완주·위성곤·김병기·신창현·이춘석·이석현·박찬대·김정우·김현미·문미옥·윤관석·윤호중·김한정·정춘숙·송기헌·진선미·민홍철·제윤경·김해영·박주민·이재정·유은혜·고용진·이철희·기동민·노웅래·김민기·윤후덕·박재호·백혜련·김경협·최명길·박범계·황 희·홍익표·김영진·이원욱·김상희·설 훈·조승래·김영호·권미혁·서영교·박남춘·김철민·소병훈·임종성·인재근·민병두·김종민·심재권·김태년·박홍근·도종환·이학영·최인호·이 훈·박 정·송옥주·박경미·전현희·조응천·정성호·안민석표창원·오영훈·이언주·원혜영·강창일·이찬열·우원식·김경수·박영선·한정애·강훈식·강병원·오제세·전해철·권칠승·박광온·김영춘·양승조 등 총 84인의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공동발의에 참여했다. 강경남 기자



▽ 기사 원문보기

[식약일보] 맞춤형 보육 시행연기 및 재검토 결의안 발의


▽ 관련 기사보기

[서울구민신문] 더불어민주당 보육특별위원장 남인순 의원(송파구 병), 맞춤형 보육 시행연기 및 재검토 결의안 발의

[현대건강신문] [건강포토] 맞춤형 보육 시행연기 재검토 결의안 발의



Posted by jjeun

댓글을 달아 주세요